K-foodtech 뉴스


농가와 식품기업 상생 위한 ‘농식품 상생협력추진단’ 발족

운영자


농업과 식품ㆍ외식산업의 상생ㆍ협력 활성화 방안을 모색하기 위한 농식품 상생협력추진단이 발족한다.

농림축산식품부는 9일 오송컨벤션센터에서 농식품 상생협력추진단 발족식을 개최한다고 밝혔다.

추진단은 정부(농식품부ㆍ농촌진흥청)와 지자체, 산업계 협회 및 유관기관 등 총 21명으로 구성되며, △농가와 기업 간 계약재배 지원 △가공용 신품종 개발ㆍ보급ㆍ확대 △식품ㆍ외식기업 수요와 연계한 스마트농업 솔루션 △우수사례 확산 등을 통해 국내 농업과 식품ㆍ외식산업의 상생발전을 촉진해 나갈 계획이다.

추진단은 기업의 농업 연계 수요와 원재료를 안정적으로 공급해줄 농가, 작목반, 산지농산물유통센터(APC) 등을 발굴, 농가와 기업 간 매칭을 지원할 계획이며, 상생 우수사례를 지속적으로 발굴해 홍보할 예정이다.

또, 2025년 6월까지 농가와 기업 간 거래 상대방ㆍ적합 품종 등 관련 정보를 공유하는 계약재배 정보 플랫폼을 구축하고, 안정적 계약관계 유지를 위한 계약재배 표준약정서 개발ㆍ보급을 차질없이 진행할 예정이다.

농식품부는 이날 발족식에서 농업인과 식품ㆍ외식기업 간 상생ㆍ협력 추진 현황을 공유하고, 농업과 식품ㆍ외식산업 간 상생ㆍ협력 활성화 방안을 논의한다.

농식품부 권재한 농업혁신정책실장은 “농업인과 식품ㆍ외식기업 간 연계는 농업인의 안정적 판로 확보뿐만 아니라 기업의 안정적 원료 공급체계 구축 및 품질관리 등 선순환 효과가 발생할 것으로 기대한다”면서, “이번 발족식을 시작으로 농업과 식품ㆍ외식기업 간 상생협력을 더욱 활성화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농식품 상생협력추진단
<정부기관> 

△농림축산식품부 권재한 농업혁신정책실장 △농림축산식품부 푸드테크정책과 김영수 과장 △농촌진흥청 연구개발과 박부희 연구관 △농촌진흥청 기술보급과 채용우 연구관

<지자체> 

△강원도 박형철 농정과장 △충북도 용미숙 농식품유통과장 △충남도 이혁세 농촌활력과장 △전북도 백승하 농생명식품과장 △전남도 박호 농식품유통과장 △경북도 박찬국 농식품유통과장 △경남도 하창주 농식품산업파트장 △제주도 현유월 식품산업팀장

<산업계 협회> 

△한국식품산업협회 유봉준 본부장 △중소기업푸드테크협회 이수동 회장 △HMR협회 한덕철 국장 △한국외식산업협회 양창복 상무

<유관기관> 

△농협 산지지원국 양주필 국장 △한국농업기술진흥원 스마트농업진흥팀 구자헌 팀장 △한국농촌경제연구원 박미성 박사 △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 김민선 부장

출처 : 식품저널 foodnews(http://www.foodnews.co.kr)